물: 갈증 없어도 수시로 마셔라!


건강상식 2014-12-16 / 추천수 0 / 스크랩수 0 http://blog.chch.kr/imdoctor/53661.html




[물: 갈증 없어도 수시로 마셔라!]

나이를 먹는다는 것은 몸에서
수분이 빠져나가는 것에 다름 아니다.

어린이는 전체 체중의 80%가 물~*

그러나 성인이 되면 수분의 비중이 60%로 떨어지고~*

노인에 이르러선 50%로 줄어든다~*

푸릇푸릇한 새순이
바싹 마른 낙엽으로
종말을 맞는 것과
같은 이치다.

최근 '물의 건강학'이 관심을 끌고 있다.

갈증을 느낄 때만 마시는 수동적 보충 개념에서 목이 마르기 전에 충분히 마셔 적극적으로 건강에 활용하자는 것이다.

넉넉하게 마시는 물은 뇌졸중, 암도 예방=물의 건강효과는 크게 세 가지다.

♥첫째는 노폐물을 체외로 배출하는 세탁 및 해독 기능.

수량이 풍부한 강처럼 늘어난 혈액량과 깨끗한 혈류는 유해물질을 체외로 쉽게 배출한다.

♥둘째는 혈전(血栓:피떡)예방 기능.
몸에 수분이 부족하면 혈액이 농축돼 혈전이 생기기 쉽다. 혈전은 뇌경색과 심장질환을 일으킨다.

밤중 또는 아침 일찍 뇌졸중이 많이 일어나는 것은 밤사이 혈액 부족에 의한 혈전이 원인인 경우가 많다.

물의 기능 중

♥셋째는 땀을 통한 체온 조절과 피부 보호.
고대 구로병원 가정의학과 홍명호 교수는 "요즘처럼 기온이 크게 떨어지고 건조한 기후에 충분히 물을 마시는 것은 체온 조절과 뇌졸중 예방에 도움을 줄 뿐 아니라 건강한 피부를 유지시켜 준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체내 수분은 신장 결석뿐 아니라 방광암도 예방 합니다.
건강,,수분,체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