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시나무새
아름다운 글들
2011-05-05 , 조회 (1444) , 추천 (2) , 스크랩 (0)
출처
원문



가시나무새



내가 진실로 진실로 여러분에게 말합니다. 한 알의 밀이 땅에 떨어져 죽지 않으면 한 알 그대로 남아 있지만, 죽으면 많은 열매를 맺습니다. <요한복음 12장 24절>


일생 동안 단 한 번 노래하는 그러나 그 노래가 이 세상에 있는 어떤 생물의 노래보다도 아름다운 노래를 하는 새가 있다고 합니다. 이 새는 둥우리를 떠나는 순간부터 가시나무를 찾아다니기 시작하며 그것을 발견하기까지는 결코 쉬지 않습니다. 드디어 가시나무를 찾아내면 그 거친 가지 사이에서 노래를 부르다가 그중 가장 길고 날카로운 가시에다 자신의 몸을 찔러 박습니다. 그러고는 죽게 되는데 이때 아픔을 이겨내고 부르는 노래가 종달새나 나이팅게일의 지저귐보다 훨씬 아름답습니다.

이것이 단 한 번 최상의 노래를 부르는 데 치루어지는 대가입니다. 그러나 이 때 온 세상이 이 노래를 듣기 위해 움직임을 멈추며, 하늘에서는 하나님께서 미소짓고 계십니다.
최고의 것은 온전히 내가 죽음으로써만 얻어질 수 있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출처 : 임인화님의 페이스북>


아름다운글들,가시나무새,한알,밀알,많은 열매,페이스북

트랙백:  수신불가
추천 스크랩 전체목록